만화로 보는 518희생자이야기 -5월의 신부  http://ppuu21.khan.kr/290

 

만화로 보는 인혁당사건희생자이야기- 출근길 http://ppuu21.khan.kr/212

 

만화로 보는 인혁당사건희생자이야기- 1분 http://ppuu21.khan.kr/216

 

만화로 보는 인혁당사건희생자이야기- 마지막소원 http://ppuu21.khan.kr/217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박건웅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유랑자 2013.06.07 22:2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보면서 참으로 가슴아팠습니다만... 마지막에 '귀가' 가 오타났어요...

  2. 다시 등장한 그들.. 2013.06.08 08:2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일베놈들이 등장해서 잔인한 공수부대 놈들처럼 저분들을 폭도로 몰아가고 있지요.

  3. 마도스 2013.06.11 21: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링크 따라 들어와서 가카툰 전부 보고 깜빡 잊을 뻔한 일들 다시 상기하게 되었네요.그냥 갔어야 하는데.. 이리 슬픈 만화를 보고 가게 되었네요. 보는 내내 눈물이 나더군요. 지금 제 옆에서 천진난만하게 놀고 있는 두돌박이 딸이 살아갈 이 나라가 부끄럽지 않게 정의가 바로서는 날이 어서 왔으면 좋겠습니다.
    수고 많으십니다.

  4. Favicon of http://ppuu21.khan.kr 박건웅 2013.06.18 09: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네 고맙습니다 ^^ 자주 놀러오세요

  5. 굿 2013.08.17 23:0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ㅠㅠ 경북지방에 있는 대학입니다 전남 연수 때 일베충들 얼마나 지랄을 떨던지...
    반면 그분들은 조미료 없는 맛있는 음식을 주시고..

    사회가르치는 시간이 아닌데 학과장이 친일파를 오대영웅으로 가르치고
    경북 정말 미친것 같습니다.

  6. 2014.03.05 17:0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시간이 많이 흘렀지만 지금 봐도 눈물이 납니다. 이 아픈 역사를 거짓과 위선으로 덮으려는 정치꾼들... 뉴라이트 지식인들... 그리고 새누리당과 박그네... 하늘이 알고 땅이 알고 세계가 아는 일을 우리 나라 안에서는 그것이 덮어진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7. 2014.05.15 11:26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ppuu21.khan.kr 박건웅 2014.05.15 21:3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네 반갑습니다. 어떻게 도와드리면 될까요.. 그림파일을 보내드리면 되는지요? 그런데 길게 만들어진 파일이라 한장한장씩 편집하는 작업은 수고하셔야 할거 같아요 ^^

  8. 2014.05.19 13:43 Address Modify/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9. youfo 2014.05.21 08:5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눈물만나네요.. 이나라 이정치를 어이할까요... 우리아이들을 위해서라도 바뀌었으면...

  10. Favicon of http://https://www.facebook.com/textyourexbackreview best way to get your ex back fast 2015.06.20 20:2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내가, 내가 감사 though.Great 당신의 웹 사이트에 다시 연결됩니다 내 다른 웹 사이트에이 쓰기 업을 사용할 수 있다면 궁금 해서요.

  11. Favicon of http://www.crossfitaalst.be crossfitaalst.be 2015.07.11 19:4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나는 최근 블로그를 통해 와서 함께 읽고있다. 나는 내가 처음으로 덧글을 남길 거라 생각 했어요. 내가 읽고 즐기고있다 것을 제외하고 무슨 말을 해야할지하지 않습니다. 니스의 블로그. 나는 자주이 블로그를 방문 유지할 것이다.